• TICKET
  • SNS
  • MEGA STORE
  • GFC DREAM

  • TICKET

  • SNS

  • MEGA STORE

  • GFC DREAM

경남FC, 안방에서 강원FC에 아쉬운 0-1 패배

경남FC가 안방에서 아쉽게 패배했다. 경남은 19일 오후 2시 창원축구센터에서 열린 KEB하나은행 K리그1 14라운드 강원FC전에서 0-1로 패했다. 경남은 강원 제리치를 제어하지 못하고 홈에서 아쉽게 승점 3점을 내줬다. 경남은 쿠니모토, 김신이 최전방에 포진했다. 중원은 조재철, 최영준, 네게바, 안성남으로 구성됐다. 포백은 김현훈, 여성해, 박지수, 우주성이 나섰고 골키퍼 장갑은 손정현이 꼈다. 본래 출전 명령을 받았던 김효기는 경기 직전 워밍업 도중 부상으로 벤치에 갔다. 강원은 디에고와 이근호가 경남 골망을 노렸고 정석화가 화력 지원을 했다. 허리는 정승용, 발렌티노스, 박정수, 박선주가 배치됐다. 스리백은 이재익, 오범석, 맥고완으로 구성됐고 골키퍼 장갑은 이범영이 꼈다. 경남은 전반 초반부터 공격적인 모습을 보였다. 네게바 등이 측면으로 질주해 강원 측면을 흔들었다. 강원은 디에고와 이근호로 경남 포백을 위협했고, 정석화 등이 날카로운 슈팅으로 골망을 노렸다. 전반 중반에 접어들자 강원이 공세를 이어갔다. 코너킥과 같은 세트피스로 경남 골망을 겨냥했다. 이근호는 중앙과 측면을 오가며 강원 공격에 활력을 불어 넣었다. 적절한 협력 수비로 경남의 빌드업을 제어하기도 했다. 양 팀은 중원과 측면에서 격돌하며 치열한 주도권 싸움을 했다. 경남은 쿠니모토가 최전방과 2선을 오가며 공격 활로를 열었다. 강원은 약속된 코너킥 움직임으로 득점 기회를 노렸다. 그러나 손정현 골키퍼의 선방에 무위에 그쳤다. 경남과 강원이 후반 시작과 동시에 칼을 빼들었다. 경남은 말컹과 하성민을 투입해 그라운드에 변화를 줬다. 강원도 제리치를 투입해 득점의 고삐를 당겼다. 제리치는 날카로운 헤딩으로 경남의 간담을 서늘하게 했다. 이근호가 경합 과정에서 부상을 당했다. 제리치 헤딩이 손정현에 튀어나오자 골문으로 쇄도했고 여성해와 엉켰다. 이후 의료진이 투입해 이근호 부상을 진단했고 벤치에 교체 사인을 보냈다.  경남은 후반 13분 제리치에게 실점했다. 제리치는 페널티 박스 안에서 유연한 움직임과 결정력으로 경남 골망을 흔들었다. 동점골이 절실한 경남은 측면 공격으로 기회를 노렸다.  경남은 권용현 투입으로 화력에 변화를 줬다. 권용현은 투입과 동시에 저돌적인 모습으로 강원 골문에 다가섰다. 양 팀은 경기 종료 직전까지 혈투를 벌였지만 득점은 더 이상 터지지 않았고 경기는 경남의 아쉬운 패배로 끝났다.

2018. 05. 19

경남FC, 상반기 마지막 홈경기에서 승리로 마친다

경남FC(대표이사 조기호)가 상반기 마지막 홈경기에서 강원FC를 잡고 승리로 마칠 계획이다.   경남은 다가오는 19일(토) 오후 2시 창원축구센터에서 강원FC와 상반기 마지막 홈경기인 ‘KEB 하나은행 K리그1 2018 14R’을 치른다.   경남은 지난 13일(일) 울산과의 원정경기에서 수적 우위인 상황에서 무승부를 기록하며, 호랑이 사냥에 실패, 승점 22점을 기록, 같은 날 수원이 대구에 승리하며 순위가 2위에서 4위로 떨어졌다.   경남은 상반기 마지막 홈경기인 강원과의 경기에서 승리를 해야 하반기 순위 싸움에서 유리 한 고지를 선점 할 수 있어, 이번 강원과의 경기가 중요한 일전이 될 것으로 보인다.   이날 경기의 포인트는 말컹과 제리치의 득점 선두 싸움이 될 것으로 보인다. 말컹은 지난 울산과의 경기에서 후반 15분 멋진 동점골을 터트려, 10골을 기록 제리치와 선두 싸움을 벌이고 있다. 다만 말컹이 잔부상이 있어, 이번 경기에 선발 출전 할지는 미지수이다.   경남은 지난 4월 1일 춘천에서의 강원과의 원정에서 좋은 기억을 가지고 있다. 경남은 전반 말컹의 득점을 시작으로 후반 말컹과 김효기가 추가 득점을 올리며, 3대1로 승리했다. 또한 경남은 역대 전적에서도 10승 9무 3패로 우세를 보이고 있어, 이번 경기에서도 좋은 모습을 보여줄 것으로 기대된다.   경남은 최근 5경기에서 2승 2무 1패를 기록하고 있고, 강원은 1승 2무 2패를 기록중이여서, 현재 팀의 분위기도 경남이 좋은 모습을 보여주고 있는 상황이다.   한편 이날 경기에는 2018 미스경남 경남관광홍보사절단이 경기장을 방문해 시축 및 격려를 하고, ‘좋은 데이’ 스폰서 날의 기념해 다양한 장외 이벤트 및 즐길 거리를 준비 하고 있으며, 경기 전에는 풀만호텔과 한양대학교 협력 병원인 창원한마음병원과의 업무협약이 진행되며, 하프타임에는 무학에서 제공한 제습기 추첨 및 ‘GAME BATTLE’ 결과가 공개된다.   경남이 상반기 마지막 홈경기에서 강원을 잡고 유종의 미를 거둘수 있을지, 19일 오후2시 창원축구센터에서 공개된다.

2018. 05. 17